본문 바로가기
타뇨의 주방/타뇨의 레시피

감자 짜글이 만들기, 맛있는 별미

by 행복한 Tanyo 2017. 11. 10.
반응형

[ 신랑을 위한 별미가 뭐가 있을까? ] 고민 고민을 하다가 집밥 백선생에 나왔던 감자짜글이를 만들어 봤어요. 스팸이 잔뜩 들어간 음식이니 아이 입맛인 신랑 입에는 딱 좋겠지요? 백선생이 워낙 간단하고 쉽게 설명을 잘 했기 때문에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그런 음식이었어요. 집밥 백선생이 소개한 감자짜글이 만들기, 오늘 한번 더 복습해 볼게요. 



◀◀ 타뇨의 영상을 구독하고 싶으신 분들은 눌러주세요!




감자 짜글이


재료 : 감자 1개, 양파 1개, 된장 1큰술, 고추장 1큰술, 고춧가루 2큰술, 설탕 1큰술, 간장 4큰술, 간마늘 1큰술, 물 3컵, 스팸 1개




▲ 성인 남자 주먹 크기의 감자 1개를 사방 2.5cm 크기로 썰어서 넣어줬어요. 

 



▲ 양파 1개도 큼직하게 채 썰어서 함께 넣어줬어요. 




▲ 된장, 고추장, 고춧가루, 설탕, 간장, 간마늘을 모두 넣어주세요. 청양고추를 함께 넣으면 더 맛있는데, 최근 저희 신랑 속이 조금 쓰리다고 해서 매운 것은 넣지 않았어요. 




▲ 스팸 340g 1개를 모두 사용했어요. 비닐 봉지에 넣어서 주무르면 더 간편하지만, 하필 깨끗한 위생비닐이 하나도 없더라고요. 그래서 저는 위생장갑 끼고 손으로 주물렀답니다. 




▲ 모양새가 꼭 참치 같습니다. 




▲ 텃밭에서 키운 파를 넉넉하게 끊어 왔습니다. 모두 송송 썰어서 감자 짜글이에 들어갈 준비가 완료 되었어요. 




▲ 모든 재료를 뒤적거려 잘 섞어준 다음 파도 함께 넣어주세요. 




▲ 감자가 커서 그런지 물이 많이 부족해서 저는 처음부터 물 3컵을 넣었습니다. 싱겁지도 않고 간이 딱 좋았습니다. 




▲ 감자만 익으면 먹으면 됩니다. 감자 익히는 시간을 절감하시려면 약간 더 작고 얇게 썰어 주시면 될 것 같네요. 모든 재료를 함께 넣어서 끓여주니 간편하긴 하지만 양파도 식감이 거의 없고 파도 고운 초록빛을 잃어서 조금 아쉬웠답니다. [ 다음에는 감자, 양념재료, 스팸을 먼저 넣어서 잘 익혀준 다음 양파와 대파는 마지막에 넣어서 아주 살짝만 익혀줘야지 ] 라고 마음 먹었답니다. 



감자짜글이 감자찌개 스팸요리 별미


▲ 따뜻하게 지은 밥과 함께 먹으니 정말 맛이 좋았습니다. 밥에 슥슥 비벼 먹으니 꿀 맛이군요. 백선생이 감자 짜글이에 대한 자부심을 가졌던 것이 이해가 됩니다. 다만 단 맛이 조금 강한 편이라 설탕을 빼도 맛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죠. 어차피 고추장이 달큰해서 단맛은 충분할 것 같거든요. 살짝 달콤한 음식을 좋아하는 신랑은 [ 맛있다! 맛있어! ] 라고 말하며 아주 맛있게 뚝딱 2그릇을 해치웠답니다. 



아이콘 클릭해서 카카오 채널구독하기, 

▼▼우리 더 많이 소통해요





클릭, 타뇨의 추천글 →                             빼빼로 만들기, 마음을 담아 고백하기 좋아요.

간장파스타 만들기(Soy sauce Pasta), 매콤하고 짭조름한 맛!

대구 동인동 찜갈비 만들기, 대구 특유의 매운맛!

소갈비찜 만드는법, 가을엔 보양식이지!

돼지등뼈감자탕 만들기, 집에서도 파는 것처럼 맛있게!



로그인 없이 누를 수 있는 공감은 글쓴이를 향한 격려와 용기를 주는 것입니다.
더 좋은 글 쓰라고 토닥토닥, 격려해주세요


CopyrightⓒTANYO all reserved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