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한번의 인스펙션과 지진해프닝

3개월이 벌써 지나 또 한번의 인스펙션(*참조링크 : 뉴질랜드의 집 검사제도)을 받았습니다. 지난주부터 어제까지 집 안부터 가든, 입구까지 구석구석 모든 곳을 청소했지요. 매일 청소는 하고 살지만, 인스펙션은 그 정도의 청소상태를 요구하는게 아니거든요. 집주인이 고용한 담당 에이전시는 한국인인데 생각보다 굉장히 꼼꼼하게 체크를 하신답니다. 아무래도 집주인에게 돈을 받는 일이니 더 꼼꼼해질 수 밖에 없는 것 같아요. 집주인에게는 굉장히 일 잘하는 에이전시가 저같은 세입자에게는 호랑이보다 무서운 사람이랍니다. 세입자와 담당 에이전시, 집주인의 모든 관계가 한국과는 많이 다른 스타일입니다. 



◀◀ 타뇨의 영상을 구독하고 싶으신 분들은 눌러주세요!




▲ 2층 방에서 바라본 밖의 모습입니다. 벽 한켠에는 이렇게 큰 창이 있는데 꼭 커다란 액자가 걸려 있는 것 같습니다. 구름 없이 날씨가 더 좋은 날에는 정말 아름답지요. 근처 대부분의 집은 1층 집이라 2층에서 바라보는 동네가 참 아담하고 예쁘답니다. 




▲ 왼쪽 다이닝룸, 오른쪽 키친입니다. 몇개 없는 가구지만 조금씩 옮겨서 구조를 약간 바꿨더니 더 넓어진 것 같네요. 




▲ 왼쪽 리빙룸, 오른쪽 마스터배드룸입니다. 리빙룸을 조금 더 잘 사용해보려고 작업테이블을 이쪽으로 옮겼답니다. 리빙룸에서 가든으로 바로 나가는 유리문도 있어서 조금 더 가든에 신경을 쓸 수 있을 것 같기도 했고요. 



저희 방은 여전히 텐트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확실히 지난 겨울 정말 따뜻하게 보냈답니다. (*참조링크: 겨울추위 이기는 실내텐트)햇살이 유난히 좋은 하루네요. 




 ▲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입니다. 불을 켜지 않았더니 약간 어둡네요. 하지만 덕분에 더 예쁘게 보이는 창문의 풍경! 




▲ 2층 두개의 방입니다. 지금은 홈스테이 아이들이 모두 나가서 두 방이 모두 비어 있답니다. 가끔 동생들이 놀러와서 공부를 하기도 하고 자고 가기도 합니다. 2층이 1층보다 훨씬 햇살도 좋고 따뜻한 편이라 신랑이 공부를 할 때 사용하기도 하죠. 저는 그래도 주방이 가까운 1층이 좋더라고요. 인스펙션 준비를 위해 정말 꼼꼼하게 쓸고 닦았더니 몸은 피곤하지만 확실히 기분은 좋습니다. 겨울의 묵은 때가 다 씻겨나간 기분이에요! 





▲ 어제오늘 한국에서 전화도 계속 오고 괜찮냐는 메시지가 많이 왔습니다. 결론은 무사합니다. 뉴질랜드에 지진이 났다는 것도 사실 한국연락을 받고 알았답니다. 카이코우라는 공짜로 전복을 잡을 수 있는 것으로 아주 유명했던 곳인데 과거 지진으로 인해 피해가 막심해서 지금은 불가능하다고 들었습니다. 하지만 이번 지진으로 인해 더 심각해졌을 것이라 생각되네요. 저도 무료 전복 한번 따보고 싶었는데 말이죠^^;; 



여튼 이번 지진은 6.8의 꽤 강력한 지진이었지만 땅이 아닌 바다에서 일어났기에 이 곳은 안전하답니다. 지진으로 인한 해일경보도 없었으니 걱정 없답니다. 다만 맥시코에는 꽤 심각한 지진피해가 났다고 들었습니다. 이미 많은 인명피해가 났지만 추가피해가 없길 바랄뿐이죠. 일본까지 영향이 갔다고 들었는데.. 옆에 있다가 혹여나 한국에 피해가 가지는 않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 맥시코에 살고 있는 현지인이 보낸 지진 당시 영상입니다. 



▼▼클릭해서 채널구독하기▼▼



클릭, 타뇨의 추천글 →                 곰팡이 제거방법, 이렇게 간단해?

떡만두국 만들기, 한끼 식사로 든든하게

외국에 오니 더 먹고 싶은 음식, 떡볶이와 튀김

시래기된장찌개 만들기, 시원한 국물이 일품!



로그인 없이 누를 수 있는 공감은 글쓴이를 향한 격려와 용기를 주는 것입니다.
더 좋은 글 쓰라고 토닥토닥, 격려해주세요


CopyrightⓒTANYO all reserved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Misun
    2017.09.23 00:44 신고

    청소하시느라 수고가 많으셨어요ㅡ
    세입자도 어찌보면 손님인데 뉴질랜드는 인스펙션이 참 깐깐해요. 덕분에 집안 대청소도하고 좋은점도있죠 ^^ 여기 일본은 월세를 6년을 살아도 인스펙션한번없더라구요. 신경 덜쓰니 편하긴한데 얼마전 이사나올때 구석구석 묵은때가 ㅋㅋ 청소하느라 진땀좀 뺐죠 ㅎㅎ
    그곳도 지진안전지대가아니라 비상시 대처방법은 숙지해두시는것도 좋겠어요.
    여기일본은 지진이 일상생활이되어버려 지진이나도 그냥 있어요 이럼 안되는데.. 무뎌졌어요 ㅎㅎ
    그곳 창밖풍경이 정말 좋습니다.
    따스한 햇살좋은 2층 방 하나빌려 좀 지내다오고싶네요. ^^ 홈스테이 식구들 없을때 바짝 영어공부 화이팅 하세요ㅡ

    • 2017.09.23 18:39 신고

      흣흣.. 영어공부 바짝바짝해야하는데 어학원 마치고 집에 있으니 생각보다 어려운것 같아요ㅋ 일단.. 스피킹이 사라지니 말문이 막힐까봐 두렵습니다. 인스펙션은 한국도 마찬가지죠ㅋ 사실 집주인한테 여기 고장났고 저기 더러우니 바꿔달라 고쳐달라 세입자들 큰소리가 더 큰게 한국이잖아요ㅎ? 뉴질랜드와는 참 많이 다른것 같습니다. 저는 이곳에 와서 지진을 딱한번 느꼈는데 한국과는 다르게여긴 요람 타듯이 울렁울렁 거리더라고요. 희한했어요^^;; 저는 지진과 친하지 않아서 지진오면 정말... 힘들것 같아요ㅜ

Designed by CMSFactory.N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