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어가 통으로 들어간 연어스시 단촛물 만들기

뉴질랜드에서는 뉴질랜드식 스시를 먹을 수 있습니다. [ 저게 스시야? ] 라는 생각이 든 적도 있었지만 이제는 뉴질랜드식 스시에 아주 익숙해졌습니다. 뉴질랜드에서는 어딜 가든 스시 가게를 아주 쉽게 발견할 수 있습니다. 헌데 그 스시집의 80%가 한국인들이 운영하고 있다는 사실은 참 희한한 부분이죠. [ 그럼 왜 김밥을 안팔지? ] 라는 생각도 했었던 적이 있었는데요. 새로운 것을 받아 들이는 것, 즉 변화가 어려운 키위 사회에서는 이미 예전부터 자리잡힌 스시가 더 잘 통했다고 합니다. 똑같이 만들어도 김밥이라고 적어 놓으면 재고가 되고 스시라고 적으면 없어서 못 파는 식이죠. 


뉴질랜드 스시가게에서 만날 수 있는 스시의 종류는 아주 간단합니다. 아, 여기서는 니기리 스시도 마끼 스시도 형태에 관계없이 그냥 스시라고 합니다. 한국의 오이 소박이, 총각 김치, 백 김치, 물 김치 등의 여러가지 김치를 외국인들은 그냥 다~ 김치라고 하는 것처럼 말이죠. 사실 따지고 보면 뉴질랜드식 스시는 마끼에 가깝죠. 


연어 스시, 참치(통조림 참치) 스시, 데리야키 치킨 스시가 주를 이루며 비교적 저렴한 주먹밥도 굉장히 인기가 좋습니다. 스시 가게에 가도 진짜 스시다운 스시를 먹을 수가 없는 것이 뉴질랜드 스시 가게의 현실이죠. 한국과 일본에서 먹던 그 스시에 대한 환상을 조금 깨 주시고요. 


그 중에서 제가 가장 좋아하는 것이 바로 오늘 소개해 드릴 연어 아보카도 스시입니다. 스시 가게에 가면 가장 비싸게 파는 스시가 바로 연어 아보카도 스시에요. 딱 1줄에 $12(9,200원)에 판매 되고 있는데요. 와사비 간장에 찍어 먹으면 입 안에서 부드럽게 살살 녹는 그 맛이 일품입니다. 하지만 가격이 무려 12불이다보니 자주 사 먹을 수는 없는 메뉴에요. 그러던 와중에 지인에게 연어 필렛을 선물로 받게 되었어요. 그래서 신나는 마음으로 아보카도 스시를 만들어 봤습니다. 이거 만들어 먹으면 훨씬 싸고 더 맛있어요. 재료를 아끼지 않으니까요. 



뉴질랜드연어 스시 사시미 마끼 빙하수 푸카키연어 뉴질랜드연어 아보카도스시 연어스시 연어김밥


▲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뉴질랜드식 연어스시입니다. 사실 오늘 알려드릴 가장 중요한 재료는 단촛물이에요. 단촛물은 대표적으로 스시, 유부초밥 등에 사용되며 설탕과 식초, 소금을 섞어서 만든 물이에요. 이게 들어가지 않으면 스시는 스시 맛이 나지 않고 유부초밥도 심심해지죠. 


식초 10 : 설탕 9 : 소금 1.5 비율



단촛물은 비율만 기억하시면 됩니다. 식초 10 : 설탕 9 : 소금 1.5 비율이에요. 이 비율은 저도 실제 일본 스시 가게 사장님에게 배운 비율입니다. 진짜 쉐프에게 물어본 비율이니 의심치 말고 사용하시면 됩니다. 




▲ 김밥용 김을 깔아준 다음 밥을 도톰하게 깔아주고 완전 뚱뚱한 연어 토막을 얹어줬어요. 그리고 그 옆으로 아보카도 소로록 얹었습니다. 사실 진짜 뉴질랜드식 연어스시를 만들려면 밥을 김의 여백이 안보일만큼 제대로 뚱뚱하게 깔아줘야하는데요. 김밥의 꼬다리 남겨두기 문화에 익숙해진 한국인이라 저렇게 하는 것도 마음이 참 불편했답니다. 


판매하는 연어 스시에 비하면 제가 사용한 연어의 두께는 거의 3배는 되는 것 같습니다. 연어가 두꺼우면 더 맛있겠죠!

단촛물로 간을 맞춘 밥, 연어, 아보카도만 얹으면 속재료는 끝입니다. 




▲ 돌돌돌 말아줬어요. 한국 김밥 마는 것처럼 돌돌 말아 살짝살짝 힘을 줬더니 부드럽고 야들한 아보카도가 튀어나오려고 하더군요. 그래서 살살 만져줬어요. 




▲ 요렇게 곱게 잘라서 한끼 식사로 든든하게 먹었습니다. 연어와 아보카도가 아주아주 두껍게 들어갔더니 정말 맛있네요. 생강 초절임을 곁들여서 함께 먹었습니다. 




▲ 남은 연어는 사시미를 떠서 함께 먹었습니다. 역시 뉴질랜드 빙하수에서 자란 연어는 정말 맛이 끝내줍니다. 이 쫀득하고 쫄깃한 식감은 아마 드셔보신 분만 공감하실 거에요. 언젠가 뉴질랜드 남섬 오셔서 푸카키 빙하수에서 자란 연어 꼭 한번 드셔보시길 추천합니다. 



단촛물 만들기 아주 간단하죠? 이제 유부초밥, 주먹밥, 스시 만들 때 단촛물 레시피 때문에 걱정하지 마세요. 양은 관계없이 비율만 맞춰 주시면 됩니다. 식초 10 : 설탕 9 : 소금 1.5 비율 잊지 마세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카카오채널로 타뇨와 소통해요! ←클릭!



로그인 없이 누를 수 있는 공감은 글쓴이를 향한 격려와 용기를 주는 것입니다.
더 좋은 글 쓰라고 토닥토닥, 격려해주세요


CopyrightⓒTANYO all reserved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2018.08.21 23:13 신고

    뉴질랜드 빙하수에서 자란 연어는 저도 먹어봤는디.. 타뇨님이 말씀하시는 그 쫄깃함은 기억이 안납니다. 너무 오래된 기억인가봅니다.^^;

Designed by JB FACTO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