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방울가습기 만들기, 천연가습기로 건강하게

메리크리스마스! 벌써 12월 초가 지나갑니다. 어느새 크리스마스가 한걸음 더 성큼 다가왔네요. 그만큼 더 추워졌고 더 많이 건조해지기도 했지요. 제가 살고 있는 뉴질랜드는 한국과 정반대로 크리스마스가 한여름입니다. 그래서 지금은 아주 더운 여름이에요. 분명히 한국보다는 덜 덥지만 일조량이 워낙 좋다보니 햇살 앞에만 서면 살갗이 아플만큼 따갑습니다. 계절은 정반대이지만 한가지 공통점이 있다면 아주 많이 건조하다는 거에요. 뉴질랜드의 여름은 비가 잘 오지 않고 굉장히 건조해서 집 안에 있으면 코 안이 바짝바짝 마를 때가 잦아요. 그래서 오늘은 뉴질랜드에 많은 솔방울을 가지고 천연가습기인 솔방울가습기를 만들어봤습니다. 솔방울가습기 만들기, 어렵지 않습니다. 



◀◀ 타뇨의 요리영상을 구독하고 싶으신 분들은 눌러주세요!


솔방울가습기 솔향 피톤치드 소나무 가습기 천연가습기


솔방울 가습기 만들기


재료 : 솔방울, 끓인 물, 접시




▲ 몇일 전 가까운 고들리헤드로 트래킹을 다녀왔습니다. 사진에 보이는 트래킹 코스가 너무 예쁘지요? 아주 더운 요즘이지만 다행히도 구름이 많고 바람이 많이 불어서 시원하게 걸을 수 있었답니다. 고들리헤드는 왕복 6시간이 걸리는 트래킹 코스입니다. 코스가 시작하는 지점이 테일러미스테이크 해변이니 해수욕도 함께 즐길 수 있답니다. 너무 아름다웠어요. (*참조링크 : 고들리헤드트래킹)




▲ 트래킹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소나무가 많았던 길목에서 잠시 숨을 돌렸답니다. 




▲ 마침 이 곳에서 쓰러진 나무를 발견했어요. 제 눈에는 조롱조롱 매달린 솔방울만 보이더군요. 




▲ 성인 주먹보다 큰 솔방울을 15개 주웠답니다. 사실 주웠다기보다는 나무에 달린 것을 떼냈답니다. 출발지점으로 돌아가려면 아직 1시간은 더 걸어야했지만 그래도 이렇게 탐스러운 솔방울을 포기할 수는 없었어요.




▲ 집으로 돌아와 솔방울 가습기 만들기를 시작했답니다. 뉴질랜드에 와서 처음 이런 솔방울을 봤을 때 정말 놀랐답니다. 한국에서 보던 솔방울은 정말 작고 앙증맞았는데, 이렇게 커다란 솔방울이 있는줄은 전혀 몰랐지요. 




▲ 팔팔 끓는 물을 솔방울에 부어줬습니다. 보기에도 아주 깔끔했던 솔방울이었지만 그래도 혹시모를 이물질과 먼지들을 씻어내기 위해서 꼼꼼하게 끓는 물에 담궜지요. 끓는 물에 넣어 같이 끓이는 방법으로 작업하셔도 됩니다. 




▲ 끓는 물에 넣었더니 금새 솔방울이 오므라들기 시작했어요. 갈색 물이 진하게 나오더군요. 향이 얼마나 좋던지요!




▲ 더 오므라들기 전에 꺼내서 흐르는 차가운 물에 헹궈줬습니다. 




▲ 뜨거운 물과 차가운 물로 목욕과 샤워를 마친 깨끗한 솔방울입니다. 올망졸망, 보고 있으니 너무 기분이 좋네요. 




▲ 이제 밑작업이 끝났으니 진짜 솔방울 가습기를 만들어봅니다. 끓인 물에 솔방울을 다시 넣어주세요. 




▲ 5분 정도가 지나자 솔방울이 많이 오므라들었습니다. 




▲ 뜨거운 물에 10분 정도 담궜다가 솔방울을 꺼냈답니다. 꽃처럼 활짝 폈던 솔방울이 거의 다 오므라들었어요. 물을 흠뻑 먹어서 무게도 아주 무거워졌고 솔향은 아주 진하게 진동을 합니다. 




▲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니 붉은 접시에 솔방울을 올려봤습니다. 크리스마스 장식에 솔방울은 늘 큰 힘이 되어주죠. 이렇게 붉은 접시에 올려두기만 해도 아주 멋진 장식이 되었습니다. 




▲ 약간 심심한 것 같아서 서랍을 열어 회색빛의 리본을 꺼냈습니다. 




▲ 리본을 그 위에 얹어두니 나름대로 또 예쁘고 분위기도 나는 것 같네요. 




▲ 이렇게 완성된 솔방울 가습기입니다. 솔방울만 있다면 솔방울 가습기 만드는 것은 일도 아니죠? 별 것 아닌듯 보이지만 비용도 들지 않고 건강에도 아주 좋은 천연가습기랍니다. 


솔방울 가습기는 습기가 모두 날아가고 나면 솔방울이 다시 꽃처럼 활짝 핀답니다. 그러면 그 때 다시 물에 담궈서 솔방울을 재활용하면 됩니다. 솔방울을 물에 담궈줘야하는 약간의 번거로움이 있지만 그래도 이 정도면 아주 좋은 가습기지요? 피톤치드와 솔향, 수분으로 가득한 안방에서 오늘 꿀잠 자야겠습니다. 여러분들도 도전해보세요. I wish you a merry Christmas! 


카카오채널로 타뇨와 소통해요! ←클릭!





로그인 없이 누를 수 있는 공감은 글쓴이를 향한 격려와 용기를 주는 것입니다.
더 좋은 글 쓰라고 토닥토닥, 격려해주세요


CopyrightⓒTANYO all reserved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2018.12.06 00:52 신고

    솔방울 가습기 만들기 잘 봤습니다. 살아있는 솔방울을 사용할 경우 물이 팔팔 끓이면 테르펜 성분과 피톤치드 성분이 다 날아가서 얄리 작용을 못합니다... 솔방울은 단순한 천연가습기 외에도 솔방울 열매 안에 들어 있는 성분이 약리작용을 해서 잠을 잘 못주무시는 분들이나 머리가 아픈 사람. 비염이 있는 분들이나 환자들에게 좋은 효과가 있는 성분이 많이 들어 있습니다.

    살아있는 솔방울을 따서 말려서 사용하는 솔방울은 지금껏 솔방울 가습기에 대한 역발상으로 각광 받고 있는 제품이 나왔습니다.. 010-2361-8070

    https://blog.naver.com/anmiyondo/221388777038

Designed by JB FACTO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