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먹는 밥상에 대해서

매일 먹은 음식 사진을 모으고 모으니 또 많이 모였습니다. 레서피도 아닌 그저 매일 먹은 밥상 사진이라 매일 올리는 것도 조금 신경이 쓰여서 이렇게 모아서 올리게 되었답니다. 게중에 포스팅한 레서피가 있는 것들은 링크를 걸어 놓겠습니다. 모든 식사는 홈스테이를 하고 있는 청년들과 함께 먹은 밥상입니다. 



◀◀ 타뇨의 영상을 구독하고 싶으신 분들은 눌러주세요!



홈스테이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밥상


▲ 저녁식사 : 김치찌개 + 달걀말이 + 시금치나물 + 데친 브로콜리 + 소고기장조림 + 멸치볶음 + 볶음우동 + 밥 


*참조링크 : 브로콜리 간단하게데치기  




 ▲ 점심 도시락으로 준비한 샌드위치 + 귤 + 요거트 




▲ 저녁식사로 준비한 순두부찌개 + 감자볶음 + 데친 브로콜리 + 오이나물 + 진미채볶음 + 밥 




*순두부찌개 참조링크 : 오늘은 어떤 국물요리를 먹을까? 순두부찌개 추천해요!




 ▲ 점심으로 준비한 삼색 소보로덮밥 도시락입니다. 기존에 스팸과 볶음김치는 주로 사용하지만 이날은 냉장고 안에 있는 다른 재료들을 사용해봤어요. 기본 쌀밥 위에 에그스크램블, 베이컨, 볶은감자, 볶은 당근, 케찹을 얹었어요. 


*참조링크 : 삼색 소보로 스팸김치덮밥




 ▲ 점심 도시락으로 준비한 스팸 무스비와 키위입니다. 

*참조링크 : 스팸무스비 만들기, 간단하지만 든든해




▲ 저녁식사로 준비한 로제 파스타와 찹스테이크입니다. 파인애플을 구워서 함께 곁들이니 더 맛있었어요. 




▲ 미리 만들어뒀던 피클을 꺼내서 함께 먹었습니다. 오이, 무, 양배추가 맛이 참 잘 들었습니다. 


*참조링크 : 오이피클 만드는 방법, 완전 간단해!




▲ 저녁식사로 준비한 닭볶음탕입니다. 닭볶음탕이 만들어지는 동안 닭볶음탕의 국물을 다른 팬에 조금 덜어 당면을 볶았습니다. 저는 이렇게 나눠서 조리하는 것이 훨씬 편하더라고요. 같은 국물을 사용하니 나중에 합쳐도 맛도 똑같고요. 오른쪽의 작은 냄비에는 칩스와 김말이를 조금 튀겼습니다. 

*참조링크 : 매콤달콤한 찜닭만들기





▲ 맛있게 완성이 된 칩스 + 김말이 + 찜닭입니다. 




▲ 주말의 브런치로 준비했던 샌드위치 입니다. 집에서 먹는 샌드위치라서 포장없이 만들었답니다. 토마토, 구운양파, 베이컨, 치즈, 달걀, 피클, 오이 등이 들어갔습니다. 




▲ 저녁으로 무나물, 베이컨야채볶음, 장조림, 시금치나물, 멸치볶음, 데친 브로콜리, 밥, 달걀프라이, 감자국을 먹었습니다. 확실히 저는 나물 많은 한식이 좋은거 같아요. 



카카오채널로 타뇨와 소통해요! ←클릭!





클릭, 타뇨의 추천 글 →             대파라면 만들기, 대파 향이 가득해요!

비빔밥 만들기, 외국인 친구들이 아주 좋아해

콩나물 무국 만들기, 비빔밥에 넣어도 맛있어

뉴질랜드인들의 아침식사, 오트밀(Oatmeal)


로그인 없이 누를 수 있는 공감은 글쓴이를 향한 격려와 용기를 주는 것입니다.
더 좋은 글 쓰라고 토닥토닥, 격려해주세요


CopyrightⓒTANYO all reserved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

티스토리 툴바